블로그 개설

일상 잡담 2015. 8. 25. 18:37

대략 서너 번.

글 쓰는 장소를 개설하는 건 네 번째, 블로그 개설로 보면 한 세 번째 정도 되는 것 같다.

네이버에 개설했던 블로그는 쓸데 없는 광고나 무슨 이웃요청이 자꾸 오고, 어째 상업적인 곳으로 변질됐다는 느낌에 내가 있을 곳이 아니란 생각이 들어 양질의 글을 만났던 티스토리로 옮겨 와 봤다. 초청장을 보내 주신 케일럽 님 (http://caleb1783.tistory.com))께 무한 감사를 드린다.

항상 열심히 글을 써 보겠다는 다짐을 하지만, 작심삼일로 끝나는 경우가 다반사.

그렇다고 그동안 썼던 걸 열심히 나르는 것도 그다지 큰 의미가 있는 일은 아니란 생각에, 그냥 빈 도화지에 새롭게 뭔가를 그린다는 생각에 새로운 결심을 한다.

이번에는 조금은 더 꾸준히, 조금은 더 나은 글을 써 보겠다고.

2015년 8월 25일....퇴근을 앞둔 어떤 시간.

'일상 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감상의 길이  (2) 2015.08.27
블로그 개설  (2) 2015.08.25
Posted by Another_Level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케일럽 2015.08.26 12:30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멋있네요...

  2. Another_Level 2015.08.26 13:14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아, 초대해 주신 케일럽 님 감사합니다. ^^